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동의명품
한약·환약

마음편안
병원이 되겠습니다

건강의료정보

글자크기 인쇄

[한방부인과] 생리통의 한방치료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02-11-15
  • 조회6627
한방부인과-생리통 클리닉
■ 생리통이란?
생리통은 월경때 나타나는 아랫배 혹은 허리의 통증을 말합니다. 청춘기에 난소기능의 미성숙으로 나타나는 원발성과 나이가 들어 자궁의 기질적인 병변을 동반한 속발성 생리통이 있습니다. 이중 10%는 활동에 지장을 초래할 정도로 증상이 심하거나 부인과적 질환을 동반하는 경우가 있으므로 전문의의 진찰과 치료가 필요합니다.

■ 생리통의 증상
월경 기간 중에는 생리 기능상의 변화 때문에 다소의 정신적, 육체적 위화감을 수반하기도 하며, 그 증상은 통계에 의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하복통 …………… 90% 오심, 구토 ………· 89% 피로 ……………… 85% 요통 ……………… 60% 어지러움, 설사 …· 60% 식욕부진, 두통 …· 45% 그 외 수족냉증, 유방통, 소변빈삭, 신경과민, 소화장애, 전신불쾌감 등의 증상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 청춘기의 생리통
이는 원발성 월경곤란증이라 하여 배란주기가 이루어지는 초경 1∼2년 이내의 주로 젊은 여성에게 발생하는 생리통을 말합니다. 한의학에서는 14세가 되면 신기(腎氣)가 성숙해져서 월경이 있게 되고, 21세경이 되어야 난소 및 자궁의 기능이 완전하게 되어 월경이 고르게 된다고 봅니다. 이 시기는 성장이 빠른 때이며 스트레스가 많으므로 난소나 자궁기능의 성숙을 방해하여 생리통을 일으킬 수 있으나 성장함에 따라 저절로 사라진다고 보고 치료하지 않는 것이 일반적인 생각입니다. 그러나 증상이 심한 경우 간혹 이차적인 후유증을 남길 수 있으므로 전문의의 진찰 후 치료가 필요합니다.

■ 나이가 들어서 생긴 생리통
평소에 생리통이 없다가 최근 들어 생리통이 생기거나 원래 있던 생리통이 가면 갈수록 심해지는 분이 있습니다. 이런 분들은 산부인과에서 초음파를 해보면 자궁근종이나 자궁내막증, 자궁선근증등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한의학적으로는스트레스, 음식, 과로 등 생활상의 부주의로 인해 자궁내의 어혈이 쌓인 것으로 보며, 이렇게 자궁 내의 기질적인 병변을 동반한 생리통의 경우에도 한방적인 치료가 가능합니다.

■ 생리통의 한의학적 원인
① 담음(痰飮)과 어혈(瘀血) 혈액순환의 장애로 생기는 것이 담음과 어혈입니다. 월경은 임신을 위해 고여있던 혈액이 흘러 넘치는 것인데, 만약 경락을 흐르는 기혈이 깨끗하지 않거나 흐름이 순조롭지 못하면 찌꺼기가 자궁에 쌓여 생리통 및 자궁내의 기질적인 병변(자궁근종, 난소낭종, 자궁선근증)을 발생시킬 뿐 아니라 여기저기서 기혈순환의장애 증상을 나타내게 됩니다.
※ 기혈순환장애의 대표적 증상 - 수족저림이나 냉증 - 관절통(예 : 산후관절통) - 두통 - 속쓰림, 위장장애, 흉통 - 변비, 소변곤란이나 배뇨통
② 체질, 스트레스 (혈액순환 장애의 원인) 가. 체질 체질적으로 원기가 부족하거나 오랜 병으로 원기를 소모하면 자궁의 기운이 잘 오르지 못하므로 복부비만이 생기거나 아프고 덩어리가 생길 수 있는데, 대개 몸이 냉하고 원기가 약한 소음인(少陰人)에게 많은 경향이 있습니다. 나. 스트레스 여성의 경우 예민한 성격이 많은 데다가 생활환경상 스트레스를 풀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스트레스는 기혈의 흐름에 지장을 초래하여 생리불순, 생리통 등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③ 평소 위장이 약한 사람은 주의를 요합니다. 비위가 건강하면 연료효율이 좋아 유효성분을 기혈로 만드는데 만약 비위가 병들면 효율적으로 유용한 기혈을 만들지 못하고 불순물이 많이 섞인 담음(痰飮)을 만들게 됩니다. 담음은 경락을 돌면서 불순물로 인한 순환장애를 일으키게 됩니다. 여성은 특히 신경성 위장병이 많으며, 불규칙한 식사습관, 과식, 밤늦은 식사 등으로 비위를 상하기 쉬운데 실제로 무월경, 불임, 자궁의 양성종양, 생리통 등 많은 질환이 위장질환을 치료함으로써 호전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 치료방법
① 약물요법 정확한진찰에 의해 질병의 원인과 병리를 밝힌 후 이에 맞는 적절한 약물을 처방합니다.
② 훈증요법 훈증은 약재를 끓여 발생하는 약의 기운을 직접 외음부에 쐬어줌으로써 외음부와 소복의 내부에 직접 작용하도록 하는 치료법으로 생리통, 대하(냉), 외음부 가려움 등의 부인과 질환에 다용(多用)되는 치료법입니다.
③ 침구요법 - 침(鍼) 및 뜸 (주 1∼2회), 이침(耳鍼) (월경 1∼2일전) , 피내침
④ 생활상의 주의사항을 잘 지키며 적절한 운동을 권유합니다.

진료문의 한방부인과 ☎ (051) 850 - 8661